고사성어

野鼠擇婚(야서택혼)

관리자 0 670

7611cf8387f0af9f782c3c5d30326e77_1564388346_9694.jpg
 

 野鼠擇婚(야서택혼) 

《들쥐의 혼인》

 野(들야) 鼠(쥐서) 擇(가릴택) 婚(혼인할혼)

 

들쥐가 새끼를 위하여 지체 높은 지위의 혼인 

자리를 택하려고 할 적에, 처음에 이르기를, “

오직 하늘이 가장 존귀하다.”고 하고 

드디어 하늘에게 혼인하기를 구하였는데 

하늘이 말하였다.

 

“내가 비록 세상 만물을 아울러 포용하고 

있으나 해와 달이 아니면 나의 덕을 

드러낼 수 없다.

” 들쥐가 해와 달에게 혼인하기를 

구하였는데 해와 달이 말하였다. 

“내가 비록 널리 비추어 

밝게 하지만 오직 구름이 가리니 저가 

나보다 위에 있다.

” 들쥐가 구름에게 혼인하기를 구

하였는데 구름이 말하였다. 

“내가 비록 해와 달의 밝음을 잃게 하나 

오직 바람이 불면 흩어져 버리니 저가 

나보다 위에 있다.

 

” 들쥐가 바람에게 혼인하기를 구하였는데 

바람이 말하였다. 

“내가 비록 구름을 멀리 보내지만 오직 

밭 가운데의 돌부처는 불어도 넘어지지 

않으니 저가 나보다 위에 있다.

” 들쥐가 돌부처에게 혼인하기를 구하니 

돌부처가 말하였다.

 

“내가 비록 바람을 두려워하지 않으나 

오직 들쥐가 내 발밑을 파면 넘어지고 

쓰러짐을 면할 수 없으니 저가 나보다 

위에 있다.

” 들쥐가 이에 거만하게 스스로 뽐내어 

말하였다. 

 

“천하의 존귀함이 나만 같음이 없다. 

짧은 꼬리와 날카로운 이빨이 실로 

나의 모습이다.” 

드디어 들쥐와 혼인하니 세상에서 지체 

높은 혼인 자리를 구하다가 마침내 

자기와 같은 계층으로 돌아온 자를 

이것(들쥐의 혼인)이라고 한다. 

 

제공 : 최웅 교수/(주)도서출판 북스힐 

#고사성어 #사자성어 #한자 #천자문 #지혜 #명심보감 #공자맹자 #고사성어어플 #좋은글 #좋은글귀

Comments